1992년 6집 활동곡인 <애수> 역시 손무현이 프로듀서를 맡아 만들어져 5집 만큼은 아니지만 상당한 인기를 끌었으며 SBS에서 1위 후보에도 올랐었다. 후속곡 <그대는 바람처럼>도 그 해 댄스 뮤직 중 TOP 5에 선정될 정도로 인기를 누렸으나 11월 당시 김완선 자신이 고정 패널로 출연 중이었던 MBC <특종 TV 연예>에서의 특집 방송을 끝으로 돌연 은퇴를 선언하면서 대중들에게 큰 충격을 주었다. 은퇴 보도와 동시에 "이미 홍콩 진출이 예정되어 있다"는 얘기도 함께 흘러 나오는 등 다소 혼란스러운 상황이었다. 김완선 본인도 처음엔 은퇴는 너무 극단적이라 동의하지 않았는데 한백희가 김완선의 부모에게 빚이 있었고 이를 갚겠다는 조건에 동의해[18] 동아시아 진출을 위한 기획 은퇴를 했으나, 팬들에게 거짓말을 해야 했던 상황이 너무 괴로웠다고 한다.
인순이의 매니저였던 이모 한백희를 통해 1983년 인순이와 리듬터치의 백댄서로 연예계에 발을 들인 후, 1986년 1집 '오늘밤'을 발표하며 단번에 인기 가수로 자리 잡았다. 데뷔 당시의 나이는 겨우 만 17세였다. 이 당시 그녀의 트레이드 마크였던 강렬한 눈빛이 대중들에게는 이질적으로 보여졌는지 데뷔 당시 이 노래 가사 중 '어둠이 무서워요'를 '니 눈이 더 무서워요~'라고 패러디한 것이 더 화제가 되어 유명세를 누리기도 했다. 1집 앨범은 신인 가수에다가 당시에는 드물었던 댄스 음반이었음에도 불구하고 그녀의 화제성에 힘입어 30여만장의 판매고를 올렸고 당시 음반 시장이 활성화되기 이 전임을 감안하면 성공적인 출발이었다. #
Liang : 우리는 특히 동화하려고하는 커뮤니티였습니다. 아시아계 미국인이이 나라에서 성공할 수 있었던 방법은이 나라에 집중하는 것이 항상 유용하다는 것을 증명하지 못하기 때문에 여기에있는 것을 받아들이려고 노력하는 것입니다. 우리 아빠는 그 좋은 예입니다. 그의 부모님은 영어를 배우기를 원했기 때문에 중국어로 그에게 말을하지 않으 셨습니다. 그래서 그는 더 이상 언어를 모릅니다. 하지만 우리 아빠는 매우 성공적이었고 주류 문화에서 매우 편안하게 운영 할 수있었습니다. 그것은 그의 아이들을 데려갔습니다, 형제는 대학에서 중국어를 공부했고, 나는 중미적인 것들로 돌아 왔습니다. 그것은 그의 아이들이 그를 그 공간으로 다시 데려 오는 것과 같습니다. 그는 이제 70 대에 있고, 나는 그가 정말로 이것을 좋아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는 중국계 미국인이며 백인 문화를 이해할 수있는 사람들과 그들이 어디서 왔는지에 대해 약간 이해할 수있는 사람들을보고 있습니다. 그것은 정말로 그를 위해 자유롭지 만 그는 그렇게하지 못했습니다. 그는 가족이 동화시키기 위해 그런 노력을했기 때문에 평생 동안 그러한 유형의 관계를 갖지 못했습니다. 그래서 그는 CAAMFest와 같은 장소에오고 주위에 그와 같은 사람들이 있다는 기쁨으로 가득합니다. 두 세상의 약간을 가지고 있고 자라면서 자라지 않은 것을 이해하는 사람들.

모래시계 검사 출신인 홍준표 경남지사(이하 경칭 생략)는 검찰을 잘 안다. 그가 “지금 검찰은 딱 한 명의 눈치를 본다”며 “그 사람이 (박근혜를) 구속하라면 구속할 것”이라 했다. 언론은 이 발언을 받아쓰며 ‘그 사람’이라 적고 ‘문재인’이라 읽었다. 검찰이 차기 권력 1순위의 눈치를 살핀다는 것이다. 박근혜 전 대통령은 검찰 수사 때 7시간이나 꼼꼼히 조서를 고쳤다고 한다. 구속은 두려운 모양이다. 지난 한 해를 더듬어 보면 박근혜는 자신이 듣고 싶은 것만 듣는 ‘확증편향’에 빠진 느낌이다. 탄핵 때도 헌재가 기각시킬 것이란 거짓 보고에 속았다. 이번에도 주변에서 ‘불구속’ ‘영장 기각’이라 소곤대는 분위기라 한다. 냉정하게 보면 희망고문일 따름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