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의 가치가 이렇게 내려간 문제점에 대해 알고 싶어하는 데이홀더들이 많습니다. 데이 가격을 인위적으로 펌핑을 해달라는 이야기가 아닙니다. 데이빗에서 그렇게 하지 않는다는 것도 알고 있습니다. 데이빗 시스템, 즉 토큰 이코노미 자체에 대해 궁금해하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700사토시에서 350사토시까지 추락한 이유에는 결정적으로 시즌2 홀더이벤트가 큰 원인이라고 대부분 생각하고 있습니다. 지금 데이빗에서 채굴을 하는 사람 혹은 팀은 열심히 데이를 채굴해서 데이홀더들에게 패닉을 주며 팔고 있습니다. 애초에 이런 그림이 데이빗에서 원하는 토큰 이코노미가 아니라고 생각됩니다. 왜 이런 시스템을 만드셨는지도 알고 있습니다 원화입금이 되고, 기관들이 데이빗을 사용하면 매시간 데이를 채굴하기 위해 서로 경쟁할 것이고 이는 선순환의 포인트가 될것입니다 하지만 아직 데이빗이 그렇게 되기엔 긴 시간이 있습니다. 그때동안 데이빗은 소수의 채굴자들이 데이홀더들을 이용하고 괴롭히는 장이 되고 있습니다.그들은 손해보지 않는 선에서 데이를 채굴한다음 데이리워드율을 낮추기 위해 데이를 덤핑하고 있습니다. 데이홀더들이 원하는것은 데이의 펌핑이 아닙니다. 채굴시스템에서 데이빗이 잘되기전에 데이홀더들이 너무나 약자이니 데이빗에서 보호책이라도 내주고, 숨이라도 쉴수있게 해주길 바라는 것입니다.
당시 소속사는 다음 앨범 계획을 차일피일 미루고 있었고, 김완선은 이것이 계약 파기 사유가 된다라는 이유로 소속사와는 별도로 누드 사진집 제의에 동의를 했다. 당시는 여배우들의 누드사진집이 폭주하던 시대였고, 김완선은 빚 때문에 다른 것을 생각할 여력이 없었다. 계약금 5억원에 러닝 개런티 포함. 이에 소속사가 반발하여 주택은 물론이고 김완선의 저축통장까지 압류했고, 누드사진집을 낸 곳은 이런 사정을 이용해서 누드사진집의 판매가 부진하다는 이유로 계약금 5억 중에서 2억 밖에 못 준다고 배째라가 되었다. 김완선은 밤무대를 뛰면서 2개의 소송을 동시에 진행해야 했다. 소속사와는 계약 해지 선에서 마무리되었고 사진집 기획사에게는 승소했다.
Liang : 나는 그것이 장점이라고 말할 것이다. 나는 확실히 친구들 주위에 익숙해있다. 라커룸에서보고했습니다. 나는 모든 주요 NBA 락커룸에 있었어. 나는 프로 스포츠에있는 모든 땀과 허풍에 노출되었습니다. 사람들은 당신이 다루는 사람들과 다른 점이 단점이라고 생각하지만, 스포츠 공간은 남성이 지배하고 라커룸의 다른 모든 사람들은 남자이기 때문에, 때때로 그러한 고정 관념이 도움이 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당신은 거기에 들어가서 당신이 더 쉽게 대화 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때로는 남자들이 다른 방식으로 여자들에게 개방하는 경우가 있는데, 그것은 제가 9 인에게 저에게 이점이되었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내가이 공간을 촬영하는 사람 이었다면, 나는 그들을 더 많은 비범 한 행동에 넣었을 가능성이 있다고 생각한다. 당신이 영화를 볼 때 당신은이 젠체하는 물건이 충분히 있다는 것을 알 것입니다. 그것은 편집실에서 그렇게 부족하지 않았습니다. 목표의 일부는 사람들이 거기에 있다는 사실을 잊어 버릴만큼 충분히 오랫동안 있어야 카메라와 당신, 카메라 – 사람이 사라지는 것입니다. 남자들은 친밀감과 감정을 드러내는면에서 여성에게 개방성이 있으며 남성용 카메라 – 사람에게는 그런 일이 없었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나는 모른다.
'불륜으로 괴로운 남자들'이라는 책을 쓴 작가는 취재로 '불륜'하는 사람 천 명이상 만났단다. 가장 많은 것은 40-50대 주부로, 수수한 인상이다. 40대 후반 여성은 자존감이 낮다고 한다. 남편은 한창 일을 하고 출세할 나이, 아이들은 컸고 자기만 뒤떨어진 느낌이다. 갱년기를 맞아 여자로서 초조하고 고독이 쌓여간다. 흰머리에 주름은 늘고 나이가 드는 걸 느끼면서 누군가 칭찬해주면 곧 넘어간단다. 많은 것은 직장, 학부형 모임, 아이들 축구교실, 동창회, 강아지 산책, 마라톤 연습, 반정부 데모 등 '불륜'찬스는 어디에나 있다. 여성도 참기만 하는 시대가 아니다. 남성을 평생 한 명만 아는 것이 미덕인 시대가 아니다. 여자로서 아직 끝나고 싶지 않다. 앞이 보이니까,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걸 한다. 여기서 분발하지 않으면 안 된다는 마음일 것이다. '불륜'이 좋고 나쁘고가 아니라, 그 나이가 되면 하고 싶은 대로 할 수밖에 없다. 단지, 상대방 마누라도 가만히 있지 않을 것이다. 저쪽에서 쳐들어 올 수도 있다. 그런데, 가정 밖에서는 여자가 된다면, 결혼이라는 건 뭘까, 부부는 대등한 남녀관계가 아닌가. 결혼과 연애는 별개라고 여기는 사람이 많기 때문이라고 본다. 40-50대 여성의 '불륜'은, 남편은 가족이지, 남자가 아니다. 결혼은 유지하면서 혼외 연애, 즉 '불륜'에 정열을 불태운다. 60-70대 여성의 편지도 받았다고 한다. 산책하면서 만난 80대 남성과 연애를 한다고. 모텔에 가서 침대에 같이 누워있는 것만으로 행복하다. 남편으로 강요당하는 '섹스'를 참고 견뎌왔고 남편 부모를 돌아가실 때까지 돌봤다. "이제야, 여자로서 눈을 떴다. 죽을 날도 얼마 남지 않은 나를 신이 용서해줄까요?"라는 내용이었다. 
데이의 가치가 이렇게 내려간 문제점에 대해 알고 싶어하는 데이홀더들이 많습니다. 데이 가격을 인위적으로 펌핑을 해달라는 이야기가 아닙니다. 데이빗에서 그렇게 하지 않는다는 것도 알고 있습니다. 데이빗 시스템, 즉 토큰 이코노미 자체에 대해 궁금해하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700사토시에서 350사토시까지 추락한 이유에는 결정적으로 시즌2 홀더이벤트가 큰 원인이라고 대부분 생각하고 있습니다. 지금 데이빗에서 채굴을 하는 사람 혹은 팀은 열심히 데이를 채굴해서 데이홀더들에게 패닉을 주며 팔고 있습니다. 애초에 이런 그림이 데이빗에서 원하는 토큰 이코노미가 아니라고 생각됩니다. 왜 이런 시스템을 만드셨는지도 알고 있습니다 원화입금이 되고, 기관들이 데이빗을 사용하면 매시간 데이를 채굴하기 위해 서로 경쟁할 것이고 이는 선순환의 포인트가 될것입니다 하지만 아직 데이빗이 그렇게 되기엔 긴 시간이 있습니다. 그때동안 데이빗은 소수의 채굴자들이 데이홀더들을 이용하고 괴롭히는 장이 되고 있습니다.그들은 손해보지 않는 선에서 데이를 채굴한다음 데이리워드율을 낮추기 위해 데이를 덤핑하고 있습니다. 데이홀더들이 원하는것은 데이의 펌핑이 아닙니다. 채굴시스템에서 데이빗이 잘되기전에 데이홀더들이 너무나 약자이니 데이빗에서 보호책이라도 내주고, 숨이라도 쉴수있게 해주길 바라는 것입니다.
데이의 가치가 이렇게 내려간 문제점에 대해 알고 싶어하는 데이홀더들이 많습니다. 데이 가격을 인위적으로 펌핑을 해달라는 이야기가 아닙니다. 데이빗에서 그렇게 하지 않는다는 것도 알고 있습니다. 데이빗 시스템, 즉 토큰 이코노미 자체에 대해 궁금해하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700사토시에서 350사토시까지 추락한 이유에는 결정적으로 시즌2 홀더이벤트가 큰 원인이라고 대부분 생각하고 있습니다. 지금 데이빗에서 채굴을 하는 사람 혹은 팀은 열심히 데이를 채굴해서 데이홀더들에게 패닉을 주며 팔고 있습니다. 애초에 이런 그림이 데이빗에서 원하는 토큰 이코노미가 아니라고 생각됩니다. 왜 이런 시스템을 만드셨는지도 알고 있습니다 원화입금이 되고, 기관들이 데이빗을 사용하면 매시간 데이를 채굴하기 위해 서로 경쟁할 것이고 이는 선순환의 포인트가 될것입니다 하지만 아직 데이빗이 그렇게 되기엔 긴 시간이 있습니다. 그때동안 데이빗은 소수의 채굴자들이 데이홀더들을 이용하고 괴롭히는 장이 되고 있습니다.그들은 손해보지 않는 선에서 데이를 채굴한다음 데이리워드율을 낮추기 위해 데이를 덤핑하고 있습니다. 데이홀더들이 원하는것은 데이의 펌핑이 아닙니다. 채굴시스템에서 데이빗이 잘되기전에 데이홀더들이 너무나 약자이니 데이빗에서 보호책이라도 내주고, 숨이라도 쉴수있게 해주길 바라는 것입니다.

최근 만난 진보 진영 핵심 인사도 ‘박근혜 구속-중형 선고’의 입장이었다. 표면적으론 여론조사에서 70%가 구속을 원하고, ‘박근혜의 검찰’이 박근혜를 구속시켜야 자신들의 손에 피를 묻히지 않는다는 것이다. 그러나 진짜 비밀은 따로 있다. "우리는 누구보다 노무현 자살의 파괴력을 잘 안다. 만약 박근혜가 극단적 선택을 하거나 테러를 당하면 큰일이다. 노무현도 퇴임 후 경호를 받는 중에 목숨을 끊었고 얼마 전 박근혜의 얼빠진 경호원은 실탄이 든 권총까지 잃어버렸다지 않는가.” 대선 때까지 최대한 정치적 변수를 줄이려면 구속이 더 낫다는 계산이 깔려 있다. 이 진보 인사는 대선을 넘어 내년의 지방선거, 3년 뒤의 총선까지 내다보고 있었다. "박근혜가 친박과 TK(대구·경북)를 정치적 인질로 삼아 계속 보수 진영을 분열시켜 주면 그야말로 꽃놀이패”라고 했다. 자칫 박근혜는 진보 진영의 ‘마리오네트’(실로 조종하는 인형)가 될지 모른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