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ang : 아홉 번째 사람과 만난 첫 순간, 아시아계 미국인 남성에 대한 내 생각이 바뀌었고 그것이 제가 관객에게 전하고자했던 것 중 하나라고 생각합니다. 나는 대부분의 사람들처럼 미디어에서 아시아계 미국인 남성의 이미지가 매우 제한되어 자랐습니다. TV, 괴상한, 괴상한, 무성한 유형의 남자에게 보여지는 모든 고정 관념과 감추어지는 고정 관념은 당신이 보는 것입니다. 그렇다면이 9 인 공간에 들어가서 다양한 사람들을 만날 수 있습니다. 당신은 키가 크고, 짧은 사람들이고, 미국인들이 지역 억양을 가지고있는 사람들을 봅니다. 의사와 사무직 근로자를 모두 볼 수 있습니다. 지성의 범위, 표현형의 범위, 성격의 범위가 있습니다. 웃기는 얘들 아, 진지한 친구들. 그 모든 것들. 일종의 폭 넓은 표현은 정말 흥미 롭습니다.
대학생 돈벌기에 대해 간단하게 포스팅해보았는데 저같은 경우는 리더스CPA와 링크프라이스로 3만원, 클릭해서 돈을 받는 리더스타임과 애드센스로 5만원(지난포스팅 참고)정도의 부수익을 블로그를 통해 얻고 있습니다. 그리고 추가적으로 리서치알바, 즉 인터넷설문알바로 3~4만원의 돈이 들어와서 대략 컴퓨터를 하루에30분정도 투자해서 버는돈은 10만원 내외인데요. 허왕된 수백만원의 부수익을 컴퓨터 부업으로 얻는다는 건 모두 사기에 가깝다고 생각합니다. 번외로 1년이상 블로그를 운영하거나 글재주가 뛰어나신 분들은 블로그로 100만원이상의 수익을 내기도 하지만 그분들은 굉장히 많은 시간투자와 컴퓨터를 다루는 재능이 뛰어나신 분들입니다^^
모래시계 검사 출신인 홍준표 경남지사(이하 경칭 생략)는 검찰을 잘 안다. 그가 “지금 검찰은 딱 한 명의 눈치를 본다”며 “그 사람이 (박근혜를) 구속하라면 구속할 것”이라 했다. 언론은 이 발언을 받아쓰며 ‘그 사람’이라 적고 ‘문재인’이라 읽었다. 검찰이 차기 권력 1순위의 눈치를 살핀다는 것이다. 박근혜 전 대통령은 검찰 수사 때 7시간이나 꼼꼼히 조서를 고쳤다고 한다. 구속은 두려운 모양이다. 지난 한 해를 더듬어 보면 박근혜는 자신이 듣고 싶은 것만 듣는 ‘확증편향’에 빠진 느낌이다. 탄핵 때도 헌재가 기각시킬 것이란 거짓 보고에 속았다. 이번에도 주변에서 ‘불구속’ ‘영장 기각’이라 소곤대는 분위기라 한다. 냉정하게 보면 희망고문일 따름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