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 1집 (1986)3.2. 2집 (1987)3.3. 3집 (1988)3.4. 4집 (1989)3.5. 5집 (1990)3.6. 6집 애수 (1992)3.7. 7집 Innocence (1996)3.8. 8집 S & Remake (2002)3.9. 9집 rEturN Seventeen (2005)3.10. 디지털 싱글 Super Love (2011)3.11. 디지털 싱글 Be Quiet (2011)3.12. EP The Beer (2012)3.13. 디지털 싱글 Use Me (2016)3.14. 디지털 싱글 Set Me on Fire (2016)3.15. EP Odisseya (2016)3.16. 10집 겸 베스트 앨범 The Original (2017)
대학생 돈벌기에 대해 간단하게 포스팅해보았는데 저같은 경우는 리더스CPA와 링크프라이스로 3만원, 클릭해서 돈을 받는 리더스타임과 애드센스로 5만원(지난포스팅 참고)정도의 부수익을 블로그를 통해 얻고 있습니다. 그리고 추가적으로 리서치알바, 즉 인터넷설문알바로 3~4만원의 돈이 들어와서 대략 컴퓨터를 하루에30분정도 투자해서 버는돈은 10만원 내외인데요. 허왕된 수백만원의 부수익을 컴퓨터 부업으로 얻는다는 건 모두 사기에 가깝다고 생각합니다. 번외로 1년이상 블로그를 운영하거나 글재주가 뛰어나신 분들은 블로그로 100만원이상의 수익을 내기도 하지만 그분들은 굉장히 많은 시간투자와 컴퓨터를 다루는 재능이 뛰어나신 분들입니다^^
남편들은 마누라가 가장 무섭다고 한다. 마누라에게 '섹스'를 원한다고 했다가 "쓸데없이 그런 생각만 하느냐, 구제불능"이라고 거절이라도 당하면 이루 말할 수 없이 상처 받는다. 회사나 집에도 있을 곳이 없어, 술 마시려 가려니 돈이 없고 그래서 혼외 연애, '불륜'을 향하는 게 아닐까. 상대가 '불륜'을 하면 자존심이 상한다. 좋아하는데 배신당하면 슬픈 분노가 있다고 한다. '불륜'이라는 사실을 어떻게 받아들이는지, 부부의 시금석일지도 모른단다. '불륜'을 하는 이유는 결혼은 가정을 만드는 것으로 연애를 하는 것이 아니다. 가정에서는 자신의 존재를 인정받는 승인 욕구가 채워지지 않는다. 충실감을 얻을 수가 없다. 연애야 말로 자신이 살아 있다는 감정을 느끼게 한다. 하지만, '불륜'은 단지 혼외 연애가 될 수 없다고 한다. 
표대표님의 답변글을 10번정도 읽어본것같습니다.답변주셔서 감사합니다! 더이상의 글을 적는건 부담이 되실수있으실까봐 적지 않으려했는데 많은 의견을 부탁드린다는 말씀에, 요즘 생각하고 있는 데이빗 토큰이코노미의 대책방안에 대해 적어보려합니다. 지금 현 상황에서 데이빗 데이토큰 이코노미는 원화입금과 기관거래로 활발한 거래가 된다는 전제하에 만들어진 시스템이라고 저는 생각합니다. 반대로 생각해보면 원화입금과 기관거래가 되기전까지는 채굴자가 여러가지 방법으로 주도권을 잡을 수 있는 시스템이라고도 생각합니다. 데이토큰은 20억개 중 10억개는 채굴물량이고, 9억개는 데이빗의 언락물량, 1억개는 이벤트물량입니다. 데이홀더 중 다른분의 의견 중에는 이 시스템 자체를 부정하고 데이빗의 언락물량에 대해 비판하시는 분들이 많은데, 저는 다른 방법을 제안해봅니다. 채굴물량 10억개(지금은 9억6천만개) 중 5%인 5천만개를 데이홀더들을 위해 사용해주시는 것은 어떻겠습니까? 그러면 데이빗의 언락물량에도 영향을 끼치지 않고 지금 데이를 홀드하고 있는 홀더들,앞으로 데이를 홀드할 홀더들에게 적어도 데이를 가지고 있으면 좋은 이유가 생길 수 있습니다. 시즌1홀더이벤트처럼 이오스를 투입하는 방법도 좋으나 이는 재정적으로 데이빗이 힘들 수 있습니다. 채굴물량을 조금만 줄이고 초기진입한 데이 홀더들에게 데이를 보유량만큼 분배해주되, 이 물량은 데이빗이 원화입금과 기관거래가 될때까지는 팔 수 없도록 락을 거는 것입니다. 그렇게 되면 지금 초기홀더들은 BTC리워드 기여도가 내려가지 않거나 덜 내려가게 되어 BTC 리워드 부분에서라도 혜택을 받을 수 있을 것입니다. 이는 펌핑정책이 아니라 홀더들을 살려주는 정책으로 생각해주시길 바랍니다. 5천만개가 부담되시면 지금 데이빗에서 데이를 홀드하고 있는 인원중 50만이상, 30만이상 데이홀더 중 한번도 팔지 않은 인원에게만 혜택을 주어도 괜찮다고 봅니다. 이글은 저혼자 생각한 방법이오니 따로 의견답변을 주시지 않으셔도 되고 읽어만 주셔도 정말 감사할 것 같습니다. 그리고 이 방법이 아니더라도 초기 데이를 홀드한 사람 그리고 아직까지 표대표님을 믿고 데이빗이 잘될거라고 믿고 데이를 팔지 않을 홀더들에게 시간이 지나도 기여도가 내려가지는 않도록 혜택을 주는 방법은 어떠한 방법으로도 해주신다면 효과가 있을 것입니다. 채굴자는 채굴로 이득을 보고, 데이빗은 언락물량으로 기여도를 내려가지 않게 할 수 있는데 데이홀더들은 리워드로 데이를 사도 기여도가 계속 내려갑니다. 이것 자체만으로도 홀더들이 불리하며 이 문제만 해결되어도 정말 좋을 것 같습니다. 테슬라는 2018년 연말까지 테슬라차량을 구입하는 사람에게 슈퍼차지(테슬라 충전소에서 충전하는 시스템)의 금액을 평생무료로 하여 많은 고객을 확보했습니다. 데이를 초기에 홀드한 사람도 혜택이 있으면 원화입금과 기관거래가 될때까지 버틸수있을 것이고 후에 들어오는 데이홀더들도 초기홀더가 혜택받는 모습을 보면 데이빗에 들어와서 홀더가 되고 싶어할 것입니다.
최근 만난 진보 진영 핵심 인사도 ‘박근혜 구속-중형 선고’의 입장이었다. 표면적으론 여론조사에서 70%가 구속을 원하고, ‘박근혜의 검찰’이 박근혜를 구속시켜야 자신들의 손에 피를 묻히지 않는다는 것이다. 그러나 진짜 비밀은 따로 있다. "우리는 누구보다 노무현 자살의 파괴력을 잘 안다. 만약 박근혜가 극단적 선택을 하거나 테러를 당하면 큰일이다. 노무현도 퇴임 후 경호를 받는 중에 목숨을 끊었고 얼마 전 박근혜의 얼빠진 경호원은 실탄이 든 권총까지 잃어버렸다지 않는가.” 대선 때까지 최대한 정치적 변수를 줄이려면 구속이 더 낫다는 계산이 깔려 있다. 이 진보 인사는 대선을 넘어 내년의 지방선거, 3년 뒤의 총선까지 내다보고 있었다. "박근혜가 친박과 TK(대구·경북)를 정치적 인질로 삼아 계속 보수 진영을 분열시켜 주면 그야말로 꽃놀이패”라고 했다. 자칫 박근혜는 진보 진영의 ‘마리오네트’(실로 조종하는 인형)가 될지 모른다.
×